•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22.5℃
  • 흐림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7.5℃
  • 흐림대구 29.3℃
  • 흐림울산 28.4℃
  • 구름많음광주 28.7℃
  • 구름많음부산 26.4℃
  • 구름많음고창 28.9℃
  • 구름많음제주 31.9℃
  • 구름많음강화 28.0℃
  • 구름많음보은 25.8℃
  • 구름많음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8.4℃
  • 흐림경주시 28.2℃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Click이슈

용인시 코로나19 극복 위한 희망일자리 구직자 5451명 모집

용인시, 13~21일 읍면동서 접수…공공데이터 구축 · 생활방역 등 6개 분야

 

 

[리버럴미디어=공소리 기자] 경기 용인시는 10일 코로나19 위기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구직자를 대상으로 8~11월 한시적으로 공공일자리 사업에 참여할 5451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감염병 여파로 지역경제가 위축되고 일자리 구하기가 어려워지자 시민들의 생계 안정을 도우려는 것이다.

모집은 청년특화 일자리 공공업무 지원 생활방역 지원 읍면동행정복지센터 업무 지원 공공재 사후관리 지역회복 지원 등 6개 분야 512개 사업에 걸쳐 한다.

18세 이상 용인시민이 참여할 수 있으며 신청을 하려면 13~21일 해당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용인시는 저소득층 · 장애인 등 취업 취약계층과 코로나19로 실직·무급휴직한 구직자, 폐·휴업한 영세 자영업자 등을 우선 선발할 방침이다.

참가자들은 사업에 따라 2~3개월간 하루 4~8시간 일하게 되며 임금은 시간당 최저임금인 8590원을 받게 된다.

시는 청년층의 경력개발에 도움이 되도록 국공유지 실태조사와 데이터 베이스 구축 등엔 만18세 이상 만39세 이하 시민을 우선 선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용인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로 일자리를 잃거나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위해 공공일자리를 마련했으니 많은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