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8.9℃
  • 구름많음강릉 31.9℃
  • 구름많음서울 29.9℃
  • 흐림대전 28.3℃
  • 흐림대구 29.1℃
  • 흐림울산 27.4℃
  • 흐림광주 26.7℃
  • 흐림부산 26.1℃
  • 흐림고창 26.5℃
  • 흐림제주 24.0℃
  • 구름많음강화 25.0℃
  • 흐림보은 27.6℃
  • 흐림금산 27.2℃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30.3℃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문화

한국 최고의 아트페어, 화랑이 “2024 화랑미술제 in 수원”으로 온다

6월 27일부터 6월 30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 1층~3층 전관 운영
“경기도 수원에서 처음으로 펼쳐지는 대규모 아트페어, 화랑미술제 in 수원”
“국내를 대표하는 우수 갤러리 95곳 집결, 풍성한 프로그램도 준비되어”
“수원 등 경기 로컬 인프라의 적극활용을 통해 지역사회의 균형 있는 예술 문화 성장에 기여”

 

[리버럴미디어=공소리 기자] 2024 화랑미술제가 지난 4월의 열기를 이어받아 이번에는 최초로 수원특례시에 찾아온다.

 

2024 화랑미술제 in 수원은 6월 27일부터 6월 30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1F, 3F에서 개최되며, 전국 각지에서 95개의 갤러리가 모여 다채로운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유망 작가들의 신작이 다수 출품되는 가운데, 참신한 아이디어와 창의적인 예술이 어우러져 컬렉터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행사는 1979년부터 진행해온 화랑미술제의 노하우와 광교호수공원을 배경으로하는 수원컨벤션센터의 인프라를 접목시켜 경기 남부권을 중심으로 새로운 미술 유통시장을 형성하여 서울에 집중되어 있는 미술시장의 불균형 해소를 도모한다.

 

또한 수원 등 경기 로컬 인프라를 적극 활용하고 강화하여 지역사회의 예술 문화 발전에 기여하고자 한다. 

 

미술에만 국한하지 않고 캔들라이트 콘서트, All that Suwon(지역관광), 광교호수공원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Galleries’ Night 등 차별화된 콘텐츠를 기반으로 외국인 방문객의 체류형 관광까지 유도하여 따라올 경제적 파급효과가 기대된다.

 

키즈 아트살롱(어린이 미술 프로그램), 반려동물 동반입장, 다문화 가정 초청 어린이 가족 도슨트 투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 구성원들의 예술 접근성을 강화하고, 지역사회 구성원들이 참여하는 거버넌스를 구축하여 도시의 성장을 도모한다.

 

이번 2024 화랑미술제 in 수원의 키비주얼은 바람개비를 모티브로 하여 역동적인 수원특례시에서 새로운 문화 축제가 탄생하는 모습을 시각화 했다. 문살 모양의 변주 그래픽은 한국화랑협회의 로고에서 착안하여 정통성을 강조하며, 퍼플블루와 옐로우의 컬러 조합이 뜨거운 여름날 시원한 청량감을 선사하는 것이 특징이다.

 

 

황달성 (사)한국화랑협회 회장은 “한국은 문화예술이 두터운 곳으로 아시아 아트의 허브로 기능한다. 보스턴, 바질, 로스앤젤레스 등 큰 산업이 발달한 곳은 아트페어도 갖고 있다”면서 수원이 적임지임을 시사했다.

 

박경임 한국화랑협회 총무이사는 서울 외 지역에서는 수원시에서 최초로 진행되는 화랑미술제에 관련해 “수원광교는 맨해튼 같다. 밤낮으로 즐길거리가 가득한 곳”이라고 강조했다.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2024 화랑미술제 in 수원의 일반 티켓은 지난 5월 22일부터 티켓링크와 네이버를 통해 20,000원에 판매되고 있다. 학생을 대상으로는 특별 할인(대학생: 15,000원, 청소년/어린이: 10,000원)을 제공하여 문화예술에 관심이 있고 재능을 가진 지역 인재들이 더욱 문화예술에 친근하게 접근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